본문 바로가기

성수동 핫플

[성수동 로드투어] 커피 이상의 가치를 추구하는 공간 <도렐 육지3호점> 단순히 커피를 마시던 기존 카페의 역할이 예술, 여행, 쇼핑 등 다양한 영역으로 확대되고 있습니다. 요즘에는 누군가를 만나 차를 마시는 것은 물론 특별한 영감을 받고 미적 감각을 즐길 수 있는 카페가 인기인데요. 예술적인 감성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색다른 카페가 성수동에 자리했습니다. 2월 성수동 로드투어에서는 제주에서 시작해 서울의 성수동까지 온 카페 ‘도렐 육지 3호점’을 소개합니다. ‘커피 하나로 소비되지 않는 공간’을 모토로 하는 도렐만의 운영 철학과 그들이 추구하는 문화 등 메뉴 곳곳에서 느낄 수 있는 도렐만의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성수역에서 3분 정도 걷다 보면 환하게 빛을 내는 카페 ‘도렐 육지 3호점’이 있습니다. 검은색 외관과 유리문으로 되어 있는 심플한 외관이 도렐의 멋스러움을 더해 주.. 더보기
[성수동 로드투어] 창작하는 미술관, 그림 그리는 이색 카페 <성수미술관> 그림 그리기 좋아하시나요? 어릴 적 자유롭게 그림을 그리며 화가의 꿈을 키웠던 분들도 많을 텐데요. 어른이 된 후엔 그림을 그릴 수 있는 기회조차 갖기 어려운 것이 현실입니다. 새해도 되었으니 바쁜 일상 속 여유를 찾기 위해 그림을 그려보는 건 어떨까요. 성수동 한 켠에는 누구나 온전히 그림에 몰두하며 힐링하는 행복을 경험할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 있습니다. 2019년 첫 성수동 로드투어에서는 그림 그리는 이색 카페 ‘성수미술관’을 소개합니다. 카페 ‘성수미술관’은 얼핏 보면 미술학원처럼 느껴지기도 하는데요. 입구부터 미술을 연상시키는 금색의 다비드 조각상이 손님들을 반기고 있습니다. 이곳은 마음껏 그림을 그리면서 차도 마실 수 있는 그림 카페로, 지난해 11월 정식 오픈하여 성수동에서 새롭게 떠오르는 .. 더보기
[성수동 로드투어] 청년 창업가들의 꿈을 굽는 곳 ‘더 키쉬’ 프랑스의 가정식 ‘키쉬’를 아시나요? 언뜻 케이크와 생김새가 비슷해 보이지만, 키쉬는 디저트와 달리 브런치나 간식 대용으로 먹는 음식입니다. 계란과 우유를 베이스로 만든 파이로 든든한 한 끼 식사로도 제격입니다. 한편으로는 피자와 사촌지간 인 듯 하지만, 키쉬의 맛이 조금 더 부드럽고 많이 먹어도 속이 편안하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아직은 국내에 많이 알려지지 않은 음식 ‘키쉬’, 어떤 맛인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프랑스 현지인들도 인정할 만큼 맛있는 키쉬를 판매하는 곳이 바로 성수동에 있습니다. 계절이 무르익는 10월의 끝자락, 성수동 로드투어에서는 프랑스식 파이를 판매하는 ‘더키쉬’를 소개합니다. ‘더 키쉬’는 주력 메뉴의 이름을 당당히 가게 이름으로 내 걸 만큼 자부심이 있는 키쉬를 만듭니다. 매일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