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저녁으로 일교차가 큰 요즘 다들 건강 관리 잘 하고 계신 가요? 신도리코 블로그에서 예전에 <직장인의 자격> 시리즈를 연재하면서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자격증’에 대해 소개해드렸었는데요. 오늘은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자격을 취득하기 위해 반드시 거쳐야 하는 실기 과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평소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자격증에 관심이 있었던 분은 끝까지 읽어주세요!

 

3D 프린터 운용기능사란?

 

3D 프린터 운용기능사는 2018년에 개설된 국가자격증으로 3D 프린터를 운용하여 제품을 제작할 수 있는 능력을 평가하여 자격을 부여합니다. 3D프린팅 기술은 4차 산업 혁명 시대의 유망 받는 기술 중 하나로 많은 기업에서도 해당 기술을 갖춘 인재를 요구하는 수요가 늘고 있는데요. 더 나아가 교육, 건축, 패션, 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3D 프린팅 기술이 쓰이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회적 분위기에 맞춰서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자격증에 대한 관심은 높아졌고 다른 국가기술자격증과는 달리 응시 자격 제한이 없는 장점이 있어 매년 응시인원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자격증 취득 방법

 

3D 프린터 운용기능사는 2 가지 방법을 통해 취득이 가능합니다.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시행하는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필기 및 실기 시험에 합격하여 그 자격을 취득하는 검정형 방식과 직업훈련기관에서 교육∙훈련을 이수하고 내부 및 외부 평가를 받아 자격을 취득하는 과정평가형 방식이 있습니다.

 

오늘은 검정형 방식의 자격제도 중에서 실기 과정에 대해 자세하게 알려드리겠습니다! 그 전에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시험 과정에 대해 더욱 자세히 알고 싶으신 분은 아래의 글을 읽으면 도움이 되실 것입니다.

 

[직장인의 자격]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필기+실기 알아보기

 

실기시험 과정

 

실기시험 과정은 먼저 객관형 필기시험 5개 과목(3D 스캐너, 3D 모델링, 3D 프린터 설정, 3D 프린터 데이터 및 출력, 3D 프린터 안전관리)을 100점 만점 중에서 60점 이상으로 합격한 후에 응시할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집니다. 필기를 통과하고 난 후 실기 시험은 Q.net으로 신청할 수 있습니다. (http://www.q-net.or.kr/man001.do?gSite=Q)

 

① 시험 방법 및 순서

 

실기시험은 1과제와 2과제로 나눠서 실시합니다.

 

1 과제 3D 모델링 작업 (1시간)
-STP, STL, Gcode로 저장하여 제출
2 과제 3D 프린팅 작업 (2시간)
- 출력 후 서포트 등을 제거하고 제출

 

실기시험은 모델링 작업과 USB에 파일저장의 1과제를 마치고 난 후 2과제 출력물과 1과제 USB를 함께 제출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실제 시험은 모델링 60분, 장비 확인 20분, 출력 90분 그리고 후가공 10분으로 총 3시간 동안 이루어집니다. 다음 단계로 넘어가면 되 돌아갈 수 없습니다. 또한 시간 내에 다음 단계로 넘어가지 못하면 실격처리가 되니 시간 관리에 유의해야 합니다.

 

▲ 시험 순서 및 시간 분배

 

② 시험장 내 PC 및 CAD 프로그램 사용

 

실기 시험 날 시험장에 도착하면 컴퓨터와 3D 프린터가 인당 한 대씩 구비되어 있고 제출용 USB 및 SD카드가 제공됩니다. 시험장에 구비된 모든 PC 내에 모델링 소프트웨어와 슬라이서 프로그램이 설치되어 있는데 퓨전360, 인벤터, 캐디안, 솔리드웍스, 123D Design 등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프린터는 신도리코 DP200, 메이커봇 리플리케이터, 캐논 마브, 등의 모델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 출처: 신도리코 공식 홈페이지

 

시험장마다 구비된 PC와 프린터기의 품목이 다르니 사전에 확인해 미리 구동해보고 가면 훨씬 수월하게 시험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TIP - 개인 PC 사용 시 주의 사항

 

개인 PC는 사전신청서를 작성한 분만 사용이 가능합니다. 만약 개인 PC를 사용하고 싶으면 포맷 후 CAD 소프트웨어와 PDF Viewer만 설치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PC 사용 외에도 사용하는 CAD 프로그램이 시험장 PC에 없는 경우 개인 CD(정품)를 지참해서 설치 후 사용 가능하며 마우스 키보드 등도 개인지참으로 사용 가능합니다. 단 개인 장비를 사용하다 문제가 생길 경우 모든 문제는 수험자의 책임으로 간주하니 개인 장비 사용 시에는 문제가 없도록 꼼꼼하게 체크한 후에 사용하시면 됩니다.

 

③ 시험 진행 방식

 

# 모델링 60분, 장비 확인 20분

 

 

▲출처: 산업인력공단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공개 문제 (2021년)

 

모델링 작업이란 시험지에 주어진 도면을 보고 출력되었을 때 완성된 출력물의 가상모습을 확인하는 작업입니다. 만약 모델링 과정에서 잘못된 수치를 입력하게 되면 차후 출력물에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꼼꼼하게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해당 도면의 모델링 작업이 완성되고 나면 총 8개의 작업 파일을 제출해야 합니다.

 

1. (Model_A.aaa,Model_B.aaa) 모델링 파일 2개
2. (Model_A.STEP,Model_B.STEP) STEP 파일 2개
3. (Assembly.aaa) 조립된 어셈블리 모델링 파일 1개
4. (Assembly.STEP) 조립된 어셈블리 STEP파일 1개
5. (Model.STL) STL 파일 1개
6. (Model.Gcode) G-코드파일 (슬라이싱) 1개

 

참고로 시험에 출제되는 모델은 시험마다 다르며 난이도는 시험 별로 편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 출력 90분

 

모든 데이터를 저장하고 나면 프린팅 작업에 들어가야 합니다. 프린팅 작업은 슬라이서로 변환한 파일을 프린터로 출력하면 됩니다. 모델링의 크기가 대략 엄지손가락 정도이기 때문에 출력 시간은 보통 60분 내외이며 전원이 꺼지거나 필라멘트 불량 같은 장비 문제의 경우 현장 관리인이 점검한 후에 추가시간을 제공하지만 모델링 데이터 불량 및 슬라이서 설정 단계 오류는 응시자 잘못으로 간주합니다. 이점 유의해서 프린팅 작업을 진행하면 됩니다.

 

[3D 프린팅 백과사전] 3D 프린터가 움직이는 방법 ‘XZ-Y, XY-Z 방식’ 알아보기

 

# 후가공 10분

 

후가공은 서포터 제거 및 표면정리 그리고 출력물이 잘 움직이는지 확인하는 마무리 과정입니다. 출력 프린팅 작업이 완료되고 감독관에게 후가공 진행 의사를 밝히면 10분의 시간이 주어집니다.

 

10분의 시간 동안 시험장에 구비된 공구로 물체가 작동될 수 있도록 표면을 정리해주면 됩니다. 이때 파손되지 않고 작동이 잘 되게끔 마무리해야 합니다. 이 모든 단계를 무사히 완료했다면 시험은 끝이 납니다.

 

이때 사용 가능한 후가공 공구들은 헤라, 롱노우즈, 베드테이프 그리고 장갑입니다.

 

[3D 프린팅] 출력만 한다고 끝이 아니다? 출력물의 완성도를 높이는 ‘3D 프린터 후가공’

 

# 마무리

 

3시간의 시험이 끝이 나면 시험지, 번호표, 출력물을 감독관에게 제출하고 퇴실하면 됩니다.

 

④ 합격조건

 

합격조건은 크게 3가지입니다.

 

1. 시험지 도면에 제시된 수치를 정확하게 입력하여 모델링 작업을 완료하고 데이터 파일로 제출할 것

2. 서포터를 제거한 출력물이 파손되지 않았으며 잘 작동할 것

3. 제한 시간 내에 마무리할 것

 

오늘은 3D 프린터 운용기능사의 실기과정에 대해서 단계별로 알아보았는데요. 혹시 실기시험을 준비하고 계시거나 3D 프린터 운용기능사 시험을 준비 중이신 분들에게 유익했던 시간이었으면 좋겠습니다! 다음에도 신도리코는 더욱 유익한 정보로 찾아 뵙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